메뉴 건너뛰기

통합검색 입력 폼
잡코리아 주요 서비스
끝이 다른 시작 JOBKOREA 알바의 상식 albamon 공모전·박람회 CAMPUS MON 나만을 위한 맞춤 학습 잡코리아 러닝


게임뉴스 상세

엔픽셀, 300억원 시리즈A 투자 유치

작성자
관련사이트 더게임스
작성일
2020-01-07

src=http://file.gamejob.co.kr/Community/News/View.asp?FN=/Community/News/img/2020/1/7/217512_47273_4027.jpg

엔픽셀(대표 배봉건, 정현호)은 300억원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하고, 3000억원대의 기업가치를 인정받았다고 7일 밝혔다. 이는 국내 게임업체&시리즈 A 투자 중 역대 최대 규모다.

투자에는 새한창업투자와 알토스벤처스 등이 참여했다. 이들 투자사는 쿠팡, 우아한형제들(배달의민족), 비바리퍼블리카(토스) 등 국내 유니콘 기업과 크래프톤, 로블록스 등 글로벌 게임사를 초기에 발굴한 투자사로 알려져 있다.

엔픽셀은 모바일게임 ‘세븐나이츠’를 제작한 핵심 인력이 2017년 설립한 업체다. ‘그랑사가’ ‘프로젝트 S’ 등 다수의 프로젝트를 추진 중인 가운데 올해 상반기 ‘그랑사가’로 시장에 첫 출사표를 던질 예정이다.

엔픽셀의 첫 작품이 될 ‘그랑사가’는 왕국을 구하기 위한 기사단의 모험을 그린 멀티 플랫폼 MMORPG다. 언리얼엔진4를 활용한 고품질 그래픽과 다양한 기기에서 플레이할 수 있는 멀티 플랫폼 게임으로 개발 중이며, 개성 넘치는 캐릭터와 의인화된 무기로 수집과 성장의 재미를 극대화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엔픽셀은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탄탄한 게임 라인업을 구축한 글로벌 게임사로 발돋움할 계획이다. 우선 올해 상반기 ‘그랑사가’를 성공적으로 출시하고, ‘프로젝트 S’를 포함한 여러 프로젝트를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더게임스 이주환 기자 ejohn@thegames.co.kr]



배너



퀵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