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통합검색 입력 폼
잡코리아 주요 서비스
끝이 다른 시작 JOBKOREA 알바의 상식 albamon 공모전·박람회 CAMPUS MON 나만을 위한 맞춤 학습 잡코리아 러닝


게임뉴스 상세

블루포션 ‘에오스 레드’ 공성전으로 반등 나서

작성자
관련사이트 더게임스
작성일
2020-03-19

블루포션게임즈가 ‘에오스 레드’에 공성전 콘텐츠를 선보인다. 업계에서는 해당 콘텐츠를 바탕으로 이 작품의 인기가 크게 반등하는 한편 안정적인 장기 흥행 수순에 돌입할 것으로 보고 있다.

19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블루포션게임즈(대표 신현근)는&‘에오스 레드’에 공성전 시작을 앞두고 있다. 이 작품에서 공성전은 프리가르드 대륙에 존재하는 성을 길드간의 전투를 통해 섬을 점령하는 방식으로 구현됐다.

성을 점령한 길드에게는 소속 영지에 대한 세금 및 거래소 세금 징수 권한과 프라이빗 던전, 전용 아지트 및 상점 이용권한 등 다채로운 혜택이 제공된다. 더욱이 첫 번째 공성전을 통해 수령하게 되는 누적 세금의 현금가치가 6억원을 넘는 것으로 알려져 유저들의 관심이 매우 높아져 있다.

이 회사는 22일 오후 9시부터 10시 사이 첫 공성전 전투를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이 회사는 지난 1일과 8일, 15일에 총 3회 공성전 베타를 실시하며 콘텐츠의 재미와 안정성 및 유저 반응을 살핀 바 있다. 또 지난 16일부턴 공성전 입찰도 시작해 유저들의 관심을 높이고 있다.

업계에서는 ‘에오스 레드’의 공성전 일정에 크게 주목하고 있다. 이 콘텐츠의 정식 시작을 바탕으로 큰 폭의 인기 반등이 이뤄질 수 있기 때문이다. MMORPG에서 공성전은 단순히 또 다른 전투 콘텐츠의 개념이 아니다.

다수의 유저가 한 데 모여 전투를 펼치는 그야 말로 장르의 핵심 재미를 보여주는 것이라 할 수 있는 것. 이로 인해 그간 다른 MMORPG에서도 공성전은 대규모 업데이트로 분류되며 인기 반등의 기폭제 역할을 톡톡히 해왔다.

특히 이 작품은 지난해 출시 초반 구글 플레이 매출순위 2위를 달성하며 시장의 관심을 한 몸에 산바 있다. 현재에도 구글 30위권의 안정적인 인기를 유지 중이다. 업계에서는 이 작품이 공성전을 통해 큰 폭의 인기 반등과 장기 흥행 수순 돌입을 동시에 달성할 것으로 보고 있다.

이 회사는 또한 시장 경제, 콘탠츠 활성화를 위해 일부 서버를 통합하는 등 작품 재도약의 발판을 마련하고 있다. 여기에 새 직업인 로그 역시 준비 중에 있는데 유저들의 관심이 높은 상황이다.

신현근 대표는 “유저분들의 관심이 뜨거운 첫 번째 정식 공성전인 만큼 안정적으로 진행하도록 하겠다” 며, “공성전을 시작으로 에피소드2 신대륙 업데이트도 잘 준비해&선보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더게임스 강인석 기자 kang12@thegames.co.kr]



배너



퀵메뉴